아수라장...오늘 난리 난 '서울역' 상황, KTX-무궁화호 충돌 사고 (사진 5장)

아수라장...오늘 난리 난 '서울역' 상황, KTX-무궁화호 충돌 사고 (사진 5장)

 


오늘(18일) 오전 서울역에서 열차 간 충돌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승객들이 극심한 불편을 겪으며 일대가 혼잡을 빚었다.

서울역 승강장 열차 사고로 도착 열차 시간 줄줄이 지연 / 뉴스1
서울역 승강장 열차 사고로 도착 열차 시간 줄줄이 지연 / 뉴스1

연합뉴스 등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5분께 서울역 경부선 승강장에서 무궁화호 열차가 정차 중이던 KTX-산천 열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났다. 당시 KTX-산천 열차(서울-부산)는 경부선 서울역 3번선(5번 승강장)에서 승객을 태우고 있었다. 무궁화 열차에는 승객이 탑승하지 않았다.

이번 사고로 무궁화호가 열차 1개 호차의 앞바퀴가 궤도를 이탈했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철도공사는 KTX-산천 열차 승객 287명 전원을 환승 조처했다.

그러나 사고 초기, 서울 역사 내 정돈되지 않은 상황이 이어지면서 일대가 아수라장이 됐다. 특히 혼란을 야기하는 역사 내 안내 방송으로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같은 날 쿠키 뉴스에 따르면 사고 발생 20분 후인 9시 45분께, 역사 내 안내방송은 “서울역에서 발생한 사고로 서울역 출발 모든 열차가 지연되고 있다”고 전했다.

문제가 된 건 ‘모든 열차’라는 문구였다. 사고 라인 탑승객이 아닌 승객들도 모든 열차가 지연되는 것으로 알고 열차에 탑승하지 않았다며 환불을 요구하고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이 때문에 서울역 안내소 앞에는 환불을 받기 위한 이들로 혼잡을 빚었다. 한 외국인 승객은 열차 사고로 비행기를 놓칠 상황이라며 눈물을 쏟는 등 아비규환이 됐다고 매체는 알렸다.

현재 열차 충돌 사고 여파로 일부 열차는 지연 운행 중이다.

한국철도공사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다음은 18일자 KTX-무궁화호 사고 현장 사진이다.

18일 오전 경부선 서울역 승강장에서 KTX-산천 열차(서울-부산, 287명)와 여객이 승차하지 않은 무궁화호 열차 접촉사고가 발생해 관계자들이 사고 처리를 하고 있다. 사고는 오전 9시25분께 발생했으며 KTX에 타고있던 승객들은 환승조치했다 / 뉴스1
18일 오전 경부선 서울역 승강장에서 KTX-산천 열차(서울-부산, 287명)와 여객이 승차하지 않은 무궁화호 열차 접촉사고가 발생해 관계자들이 사고 처리를 하고 있다. 사고는 오전 9시25분께 발생했으며 KTX에 타고있던 승객들은 환승조치했다 / 뉴스1
무궁화호와 충돌로 부숴진 KTX / 뉴스1
무궁화호와 충돌로 부숴진 KTX / 뉴스1
무궁화호와 충돌로 외판 뜯겨나간 KTX / 뉴스1
무궁화호와 충돌로 외판 뜯겨나간 KTX / 뉴스1
무궁화호 전면부에 붙은 KTX-산천 외판 / 뉴스1
무궁화호 전면부에 붙은 KTX-산천 외판 / 뉴스1

Post a Comment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