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노출녀” 프로농구 경기 관람.. 카메라에 잡히자 온몸으로 ‘하트’ 만들었다 (사진)

“가슴노출녀” 프로농구 경기 관람.. 카메라에 잡히자 온몸으로 ‘하트’ 만들었다 (사진)


 프로농구 경기에 등장한 ‘가슴노출녀’ 중계 카메라에 잡히자 깜짝 놀랄 행동 (사진다수)


해외의 어느 프로농구 경기장에서 과감한 노출을 선보인 한 여성의 사진이 급속도로 퍼지는 중이다.

이는 며칠 전 대만에서 일어난 일로, 해당 장면은 공중파 카메라에 그대로 담겨 대만 곳곳으로 송출됐다.

지난 12일 대만 매체 이티투데이(ETtoday)는 대만 프로농구 리그 P.LEAGUE+(PLG) 타이베이 푸본 브레이브스(臺北富邦勇士)와 뉴 타이페이 킹스(新北國王) 팀의 경기에서 어떤 여성이 자신의 가슴을 노출했다고 보도했다.

프로농구 경기장에 나타난 가슴 노출녀, 과감한 상의 차림


매체는 이날 경기장 카메라에 잡힌 여성의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했다.

해당 여성은 속옷을 입지 않은 채 노란색 상의만 입고 있었는데, 해당 상의는 앞부분이 트여있는 상태였으며 두 가슴 사이를 얇은 체인으로 겨우 연결한 디자인이었다.

이에 따라 여성이 상체를 움직일 때마다 가슴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광경이 펼쳐졌다.

중계 카메라에 잡힌 여성 과감한 하트.. 가슴 전체 드러나


경기를 관람하다가 공식 카메라에 포착된 여성은 부끄러운 듯 얼굴을 가리는 행동을 했다.

그러나 이후, 여성은 자신의 팔을 머리 위로 올려 한쪽 손을 흔들며 인사하거나, 크게 하트를 만드는 동작을 했다. 이 과정에서 상의 앞부분이 벌어져 여성의 가슴 전체가 드러나는 상황이 발생했다.


해당 여성이 왜 경기 도중 이런 옷을 입고 노출을 감행했는지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다. 다만 여성의 당시 모습을 담은 영상은 누리꾼 사이에 엄청난 속도로 퍼지고 있다.

김필환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elp@goodmakers.net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출처=대만 매체 ETtoday, 온라인 커뮤니티


Post a Comment

0 Comments